in

“이건 미쳤다…” 2021년 핫 유행 이끌어갈 신발 등장

2021년 S/S 출시로 많은 패션 피플이 관심보여
신발의 색상은 블랙·화이트로 알려져

꼼데가르송 옴므 플러스가 나이키 에어 카니발과 만나 새로운 스니커즈를 탄생시켰다.

이하 ‘COMME des GARCONS HOMME PLUS’

지난달 28일(현지 시각) 일본 패션 전문 매체 ‘FASHIONSNAP’은 2021 S/S 시즌에 출시되는 ‘꼼데가르송 옴므 X 나이키 에어 카니발’ 스니커즈에 대해 소개했다.

제품명은 ‘COMME des GARCONS HOMME PLUS NIKE AIR CARNIVOR’로 지난 1993년 출시된 나이키 에어 카니발을 베이스 디자인을 한 스니커즈다.

신발은 기존의 슈레이스 대신 벨크로를 사용했고 벨크로 부분에 나이키로고를 뒷면에는 꼼데가르송 로고를 박았다. 해당 스니커즈의 색깔은 화이트와 블랙 두 가지 색상이 준비돼있다.

소개에 따르면 신발은 오는 2021년 4월 출시 예정이며 가격은 약 42만 원대로 책정될 것으로 전해진다. 이 스니커즈는 발 전체에 착화감을 높였으며 발목에 네오프렌 소제를 사용해 더욱 가볍게 느끼게 한다는 것이 목적이다.

지라시

작성자 지라시

뉴스는 정보의 전달일 뿐
https://www.jira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