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게임 BJ 최초로 ‘뒷광고’ 인정한 만만…반응이 뭔가 좀 이상하다 (영상)

게임 방송인 최초로 ‘뒷광고’ 고백한 BJ 만만
“100% 인지시켜드렸어야 했는데…” 비난 없는 이유

만만 인스타그램

게임 방송인 최초로 BJ 겸 유튜버 만만(고경만)이 ‘뒷광고’ 문제로 결국 사과 영상을 올린 가운데 팬들 반응이 심상치 않다. 

지난 11일 BJ 만만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사과 영상을 게재했다. 

BJ 만만은 “유튜브 뒷광고 논란에 대해서 여러분들한테 드릴 말씀이 있어서 카메라 앞에 섰다”면서 “제가 일전에 모바일게임 광고를 했던 건 사실”이라고 고백했다. 

이어 “앞서 모바일 게임을 광고했다. 저를 따라서 게임을 즐기시고 과금을 하신 분들에게 시간과 경제적인 손실을 드렸다. 제일 잘못한 건 100% 광고라고 인지시켜드렸어야 했는데 제 부족함으로 피해를 드렸다. 정말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유튜브 ‘만만’

끝으로 그는 “제가 올린 모든 모바일게임이 뒷광고는 아니다”라면서 “대부분이 그런 점이다. 이번 계기로 인해서 저희 행동거지, 말과 이런 것들을 앞으로 더 신중하게 생각해서 방송에 임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뜻밖의 반응이 쏟아졌다. 팬들은 “광고는 숙제라고 계속 말하면서 하셨던 거 같은데 진지한 거 너무 안 어울려서 웃프다” “형은 솔직히 약속, 숙제라 얘기하고 따라 하지 말라고도 하고 그랬잖아. 형 사과할 거 없어” “그냥 사과 영상 한번 찍어 보고 싶었던 거 아니야?” “이 형은 뒷광고가 아니라 앞광고 수준 아닌가? 사과하는 게 어색해 보여 형” 등 댓글이 이어졌다. 

앞서 만만은 V4, 카오스모바일, 블레스모바일 등 게임 영상을 유튜브 채널에 게재한 바 있다. 그러나 뒤늦게 ‘유료 광고 포함’ 문구를 삽입해 ‘뒷광고’ 유튜버 대열에 합류했다. 

그러나 비난·비판이 아닌 새로운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만만이 평소 방송에서 ‘숙제’ ‘우리들의 약속’ 등 단어를 언급하며 광고임을 간접적으로 드러냈기 때문. 

그뿐만 아니라 만만은 “여러분들은 게임에 돈 쓰지 마세요. 보는 걸로 만족하세요” “저도 먹고살아야 하잖아요. 두 시간만 하고 올게요” 등 발언으로 팬들에게 힌트를 줬다. 

게다가 만만은 게임 방송 BJ 및 스트리머 중 최초로 뒷광고 사실을 고백했다. 다른 유튜버들과 사뭇 다른 그의 진정성 어린 사과 영상에 모두가 웃어넘기는 분위기다. 

유튜브, ‘만만’


지라시

작성자 지라시

뉴스는 정보의 전달일 뿐
https://www.jira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