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클럽가긴 했지만”…김강열, 버닝썬 논란 및 박지현 결별에 입 열었다

김강열이 자신에 대한 루머와 박지현에 대해 언급했다.

11일 김강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강열은 계속해서 박지현의 근황 및 안부를 묻는 댓글에 “지현이는 지현이에게 물어보세요”라고 답했다. 또한 “지현님은 어디 계세요?”라는 질문을 받은 김강열은 “집에 있겠지 않겠느냐”고 대답했다.

김강열 인스타그램

이외에도 ‘하트시그널 시즌3’ 출연 전부터 불거졌던 버닝썬 관련 논란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앞서 김강열은 버닝썬 대표 측근이자 손님이라며 여러 클럽을 오가며 황하나 등과 자주 어울린 인물이라는 보도가 난 바 있다. 특히 김강열은 버닝썬을 출입하던 지인들과 찍은 사진으로 파장은 더욱 커졌다.

버닝썬은 빅뱅의 전멤버 승리와 관련해 폭행·성범죄·마약·탈세·경찰 유착 등의 의혹을 받은 곳이다.

제작진 측과 김강열은 아무런 해명하지 않아 혼란을 가중시켰다. 여기에 폭행 사건에 연루되는 등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다만 김강열은 이번 방송을 통해 “말씀 드리겠다. 버닝썬 사건과 관련 있지 않다. 놀다 보니 클럽도 간 것. 그냥 거길 간 것이다. 사건과 관련 없다”고 해명했다.

위키일보

작성자 위키일보

세상의 모든 뉴스
https://www.wiki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