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명예훼손 및 고소 언급 철회”…유튜버 오가나, 사과문 게재→김용호 러브콜한 이유는?

오가나가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지난 22일 유튜버 ‘오프라이드’ 오가나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 그리고 해명하고 싶습니다’라는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오가나는 “최근 저에 대한 소문으로 많은 배신감을 느끼셨을 분들에게 사과드리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입을 열었다. 

첫번째로 뒷광고를 언급한 그는 “유튜브 영상을 제작 시 관행이라 여기며 유료광고를 표기하지 않고 영상을 만든 적이 있다”면서 “이를 여지없이 인정하며 구독자분들에게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사과가 많이 늦고 글로 진심어린 모습을 보이지 못한 것도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오가나 캡처

이어 명예훼손과 고소 언급에 대해서는 “너무 무서웠다. 사랑만 받아오다가 비난을 받으니 당황했다. 안일한 대처로 법적인 선택을 했다”면서 “지금 이시간부로 악성댓글과 김용호 씨에게 하겠다는 모든 법적조치를 중단하도록 하겠다”고 이야기했다. 

오가나는 “첫 시작은 바쁜 진료 속에서 오아시스 같은 시작이었다. 그때 초심이 아직도 생각난다”면서 “그 초심을 잃은 것 같다. 이에 물질적인 것 위주로 콘텐츠를 생산하게 되었고 많은 질타를 받게되어 굉장히 후회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뒷광고와 법적조치 이외 다른 소문들은 전부 사실이 아니라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강조했다. 

또한 영상 말미에는 김용호 연예부장에게 방송 초대를 부탁하며 그동안의 의혹을 해명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김용호 연예부장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오프라이드’를 운영하는 의사 오가나와 관련한 의혹을 폭로해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위키일보

작성자 위키일보

세상의 모든 뉴스
https://www.wiki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