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가슴 수술→뒷트임”…유튜버 조두팔, 끝나지 않는 성형 후기

유튜버 조두팔이 가슴수술 후기에 이어 뒷트임, 밑트임 후기를 공개했다.

지난 8일 조두팔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조두팔 가슴수술 후”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조두팔은 “가슴수술을 한지 18일이 됐다. 거의 3주가 됐다. 가슴이 넓적했는데 그걸 보완하고자 수술을 진행하게 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조두팔 유튜브

조두팔은 “아시다시피 제가 E컵으로 진행했다. 거대한 편이다. 흉곽 자리가 넓으면 자리에 맞게 진행하게 된다. 의사 선생님도 넣어보고 만약에 너무 무리다 싶으면 다시 빼고 맞춰가면서 진행한 거다. 제 몸이랑 딱 맞는 것 같다. 심각하게 커 보이지도 않는다. 보시면 E컵치고 제 몸에 커 보이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어 “가슴수술 정말 아프다. 진짜 아팠다. 안 아프시다는 분들이 진짜 많았는데 정말 케바케다. 여기다 보형물을 많이 넣어서 그런 건지 모르겠는데 얼굴도 붓고 몸도 붓고 다리까지 다 부었다. 고통은 3일 정도 간 것 같다. 지금도 잠깐 찌릿찌릿하다. 누가 조금만 건드려도 아프다. 가슴에 아직도 붓기가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정확한 후기는 한 달 뒤쯤에 알려드리고 싶다. A컵에서 E컵 된 거 맞다”고 전했다.

끝으로 “수술하고 나서 옷 입을 때 태가 제일 많이 바뀌었다. 진짜 자연스럽게 잘 된 것 같다. 나쁘지 않게 돼서 정말 감사하다. 확실히 수술하니까 여기에 뭔가 달린 게 느껴진다. 옛날에는 가벼웠었는데 확실히 무겁다. 모래주머니 두 개 넣고 다니는 느낌. 한 달 뒤에 더 자세하게 알려드리겠다”고 예고했다.

조두팔은 이어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눈꼬리 내리는 수술 뒷트임 밑트임 Q&A”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조두팔은 “제가 뒷, 밑트임을 해서 인상이 많이 바뀌었다는 소리를 많이 들었다”고 말하며 Q&A를 진행했다.

조두팔은 뒷, 밑트임에 대해 “하나도 안 아팠다. 사람마다 개인차가 있는데 저는 안 아팠다. 효과는 굉장히 케바케다. 사람마다 다르다. 저는 애초에 효과가 안 날까 봐 미친듯이 당겨달라고 했다”며 “조금은 붙지만 처음으로는 아직 안 돌아갔다. 눈 비비면 안 된다. 너무 간지러울 때는 비빈다. 눈웃음 된다”고 밝혔다.

이어 “병원마다 다 다르지만 제가 한 곳은 처음에는 수면마취로 했다가 중간에 깨서 국소마취로 했다. 실밥을 일주일 지나서 풀었다. 뒷, 밑트임이 붓기가 별로 없을 줄 알았는데 꽤 있더라. 일주일 지나서 큰 붓기가 다 사라졌다. 흉터는 아직도 있다. 화장 지우면 빨갛게 남아있다”고 전했다.

끝으로 “지금까지 부작용 같은 건 잘 못 느꼈다. 크게 잘 모르겠다. 병원이랑 가격은 의료법 때문에 절대 못 알려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올해 나이 20세인 조두팔은 유튜브 구독자 약 39만 8천 명, 인스타그램 팔로워 약 16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위키일보

작성자 위키일보

세상의 모든 뉴스
https://www.wiki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