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태도가 개판…” 심각한 반응 쏟아진 YG ‘신인 아이돌’ 무대 (영상)

데뷔 이후 첫 라디오 출연한 그룹 트레저
라디오 라이브 무대에 쏟아진 혹평

YG 신인 그룹 트레저(TREASURE) 라이브 무대를 두고 심각한 반응들이 쏟아졌다.

YG 신인 그룹 트레저 멤버들 / 유튜브, KBS CoolFM

지난 23일 KBS CoolFM 유튜브 채널에는 데뷔 이후 첫 라디오 생방송에 출연한 트레저 멤버들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트레저 12인 완전체는 KBS Cool FM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 보이는 라디오에 등장했다.

라디오 도중 멤버 준규·마시호·아사히·도영·정환은 YG 직속 선배인 위너의 노래 ‘REALLY REALLY’ 라이브로 보여줬다.
YG 신인 그룹 트레저 멤버들 / 유튜브 ‘KBS CoolFM’

멤버 다섯 명은 YG 가수 특유의 자유분방함을 보여주며 라이브를 진행했다. 일부 멤버는 가사를 숙지하지 못했지만 이를 그냥 웃음으로 넘기는 등 다소 아쉬운 태도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에 다수 네티즌들은 혹평을 쏟아냈다. 유튜브 댓글 창에는 실력도 예의도 그 어느 것도 없었던 무대였다며 실망스럽다는 반응들이 올라왔다. 

한 네티즌은 빅뱅 신인 시절 라디오 라이브 영상과 비교하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이하 유튜브 댓글 창
유튜브, 13ig13ang0

지라시

작성자 지라시

뉴스는 정보의 전달일 뿐
https://www.jira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