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유튜버 바다곰조해웅, 뒷광고 논란 이후 복귀 “다시는 반복되는 일 없을것”

유튜버 바다곰조해웅이 뒷광고 논란 이후 복귀했다.

지난 20일 조해웅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바다곰조해웅’에 “안녕하세요 조해웅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조해웅은 “영상을 전처럼 우울하게 찍고싶지 않아서 밝은 모습으로 찍고싶은데 어떻게 해야될지 모르겠다”라며 조심스럽게 입을 뗐다.

이어 “영상 댓글을 보면서 너무 큰 힘이 됐고 감사드린다. 저한테 쓴소리 해주시고 비판과 질책의 댓글도 잊지않고 다시는 반복되는 일 없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유튜브 채널 ‘바다곰조해웅’

조해웅은 “지금까지 걱정해주셔서 부끄럽기도 하고 죄송하다”며 거듭 사과했다.

그러면서 “처음엔 힘들었지만 물론 제가 잘못해서 그런거였지만 지금은 괜찮다. 근데 왜 이렇게 다시 우울해지는거 같지? 진짜 괜찮습니다. 앞으로 책임감을 가지고 진정성 있는 유튜버 조해웅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악의적인 뒷광고를 한 것도 아니고 잘못에 대해서 확실히 인지하고 반성하시는 모습이 좋아보여서 사과영상으로 첨보고도 구독까지 했네요”, “우리는 확실히 당신을 그리 웠습니다”, “정작 석고대죄해야될놈들은 뻔뻔스럽고 실수한사람들은 죽을듯이 미안해하고 이게 뭐야 어쩌다가 유튜브판이 이렇게된거”, “죽을죄지은것도 아닌데  너무너무 죄송해하지만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등의 반응을 보이며 그의 복귀를 반겼다.

앞서 유튜버 조해웅은 지난달 방송에선 광고임을 밝혔지만 유료 광고 표기를 하지 않은 것에 대해 무지로 인한 잘못임을 인정하며 사과했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