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망했어”…임영웅, ‘뽕숭아 학당’에서 노래 이어 요리 실력까지 공개

‘뽕숭아 학당’에 출연하는 임영웅이 달걀말이에 도전하며 요리 실력을 선보인다.

30일 오후 방송되는 TV조선 ‘뽕숭아 학당’에 출연하는 임영웅은 달걀말이를 만들기 위해 당근을 썰고, 달걀을 깨기 시작한다.

이날 ‘뽕숭아 학당’에서 임영웅은 “당근이 안 들어가나?”, “달걀 세개면 되려나? 네 개는 해야겠다” 등의 이야기를 하며 조심스럽게 요리를 시작한다. 또한 임영웅은 속재료로 피망, 양파, 대파 등을 준비하기 시작한다.

TV조선 ‘뽕숭아 학당’ 화면 캡처

요리연구가 이혜정은 임영웅의 모습을 보며 “확인하고, 또 확인하고”라며 그만의 요리 스타일을 설명한다. 방송에서 임영웅은 속재료가 많아지자 균형을 위해 달걀을 추가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총 7개의 달걀을 사용한다.

임영웅은 자신이 만든 달걀말이를 보고 “망했는데”라고 외치며 웃음을 더한다.

임영웅은 ‘뽕숭아 학당’에 출연해 꾸준히 활약하고 있다. 임영웅이 만드는 달걀말이가 어떤 평가를 받게 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