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노래강사 임성환 ‘뽕숭아학당’ 영탁은 “진짜 찐이다”

‘뽕숭아학당’에서 편집된 영탁과 관련된 이야기가 주목받고 있다.

지난 달 30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는 추석 특집으로 꾸며져 노래 강사 임성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트롯맨 F4들은 음식을 직접 만들어 과거 고마웠던 은인들을 초대해 감사의 무대를 펼쳤다.

영탁 인스타그램

이와 관련해 21일 임성환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뽕숭아학당’ 뒷이야기 및 후일담을 공개했다.

임성환은 “예전에 영탁이 내 노래 교실에 온 적이 있었다. 그런데 영탁이 노래를 너무 잘하더라”라며 “‘뽕숭아학당’ 출연했을 때도 이 이야기를 했는데 지금까지 노래교실에 초대했던 남자가수 중에 1번으로 노래를 잘한다”고 칭찬했다.

이어 “사실 지금까지 내 노래교실에 안 온 가수가 없을 만큼 선배 가수고, 후배 가수고, 모든 가수 분들이 노래 교실에 왔었다”라며 “그런데 그 중에서 영탁의 노래 실력이 지금까지 왔던 수많은 가수 중에 1번이라고 ‘뽕숭아학당’에서 이야기를 했는데 편집이 되어버렸다”고 털어놨다.

또한 임성환은 “영탁이 내 노래교실에 와서 노래를 부른 날 어떤 이야기를 나눴다. 혹시 노래 가수로 일이 잘 안 풀리면 노래교실 강사를 하면 무조건 성공할 거라고 이야기 했다”며 “영탁이는 성격도 좋고 음악 공부도 했을 만큼 음악적 역량도 뛰어나다. 말도 잘하고, 노래도 잘하고, 사람도 잘 챙겨준다”고 극찬했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영탁님 계속 꽃길만 걸으소서” “영탁님 노래 잘 한다는 칭찬을 왜 편집했을까요” “실력 최고인 울 영탁님을 왜 편집하나요~” “정말 지인분들의 좋은 덕담들은 편집 안했음 좋겠어요” “영탁님 승승장구하고 꽃길만 걷기를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전했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