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하나님에게 받은 가장 큰 축복…” 결혼 앞둔 비와이가 팬들에게 전한 손편지의 내용

오는 10월 31일 결혼 소식 알려진 가수 비와이
8년간 교제한 여자친구와 사랑의 결실
이하 비와이 인스타그램

오는 10월 31일 결혼을 앞둔 가수 비와이가 직접 쓴 손편지로 팬들에게 소식을 전했다.

22일 비와이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녕하세요. 비와이입니다!!!”로 시작하는 편지 사진을 올렸다.

비와이는 “오늘 여러분에게 제 인생에서 하나님에게 받은 가장 큰 축복을 알리고 싶어 이렇게 글을 남긴다”고 운을 뗐다.

그는 “너무나 감사하게도 평생을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인생의 동반자를 20살 무렵에 만나 8년 교제 끝에 입대 전 사랑의 결실을 맺으려고 한다”며 “열애 8년 동안 제 반려자는 저와 교제한다는 이유로 SNS 계정을 두 차례 탈퇴할 만큼 많은 악플과 비난으로 고생이 많았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에 함께한 저희의 결심이 화살로 돌아오지 않길 진심으로 소원한다”면서 “코로나19로 식은 양가 가족분들과 지인들로만 치를 예정”이라고 당부했다.

비와이는 비연예인인 예비 신부를 배려해 기타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하기도 했다.

그는 “항상 축복해주시고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이 가정의 앞날을 축복해 달라”고 부탁하며 편지를 맺었다.

지라시

작성자 지라시

뉴스는 정보의 전달일 뿐
https://www.jira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