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오 삼광빌라’ 전인화, 사고 후 기억상실증 걸린 정보석에 충격

‘오! 삼광빌라!’에서는 정보석이 사고 후에 기억상실증에 걸리고 전인화는 그냥 떠날 수 없었는데 정보석의 기억상실증에 삼광빌라로 데려오는 모습이 그려졌다.

24일 방송된 KBS2 ‘오! 삼광빌라!-11회’에서는 정후(정보석)은 민재(진경)와 이혼을 하고 순정(전인화) 옆에서 사고를 당하고 기억상실증에 걸린 모습이 나왔다.

KBS2 ‘오! 삼광빌라!’방송캡처

지난 방송에서 정원(황신혜)는 딸 서아(한보름)의 팀원들을 위한 자리로 순정(전인화)에게 음식 준비를 부탁하고 순정은 정원(황신혜)에게 딸 서아(한보름)가 있고 서아가 딸 빛채운(진기주)을 괴롭히던 회사의 상사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순정(전인화)는  딸 빛채운(진기주)이 오기 전에 정원의 집을 나섰고 망연자실하게 걷던 중에 정후(정보석)이 사고를 당하는 것을 목격하고 병원으로 데리고 갔다. 정후(정보석)는 사고 후 기억을 잃고 자신의 이름이 ‘제임스’라고 했다. 순정은 첫사랑 우정후와 닮은 제임스를 차마 외면하지 못하고 도와 주기로 했다.

정후는 아내 민재(진경)의 이름도 모르고 머릿 속이 하얗게 됐다고 생각했는데 순정이 사준 밥을 먹으면서 “한국 이름이 기억이 안나”라고 물었고 순정은 “혹시 우정후씨 아니시죠?”라고 물엇다. 채운(진기주)은 나로(전성우)와 함께 다른 직원들의 어릴 때 사진을 함께 보게 됐고 채운이 직원들에게 자신의 어릴 적 사진을 보여주자 서아(한보름)이 등장했다.

또 삼광빌라에서는 재희(이장우)와 나로(전성우)가 채운 앞에 지지 않으려는 견제를 하고 급기야는 발싸움을 하게 됐다. 나로는 확세(인교진)의 코치를 재희(이장우)는 만정(김선영)의 코치를 받고 싸웠지만 결국 재희가 승리를 하면서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는 토요일, 일요일 밤 7시 55분에 방송된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