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김원희, 싱글맘 정가은에 무례 논란 이후 근황보니…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한 김원희가 근황을 전했다.

21일 김원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 하면서 화이팅에 도움 안되는 사람이 껴있으면 너무 피곤하다. 근데 옆에 미워할수 없는 귀여운 지지배 이지혜가 있어서 욱하다가 참아지고 또 옆엔 소녀장사 이영자 언니가 있어 웃음이 난다. 어제 힘든 녹화하고 집에와서 ‘우리 이혼했어요’ 첫방 보고 또한번 눈물 한바가지 흘리고 ~(웰메이드) 일어나보니 남편께서 차 엔진오일도 갈아주시고 연료도 빵빵하게 채워다 주시고! 맛있는 식사로 급빵긋 하루 지나면 새 날이 온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원희가 이지혜와 함께 사진을 촬영한 모습이 담겨있다.

김원희 인스타그램

이에 이지혜는 “나도 아는 얘기 우이혼 진짜 울컥 좋아요 언니가 하는건 다 핵잼”이라는 댓글을 남겼고, 정가은은 “언니랑 오랜만에 얼굴도 보고 일도 함께하고 좋았어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정가은 역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이혼했어요’ 촬영장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김원희가 정가은을 향해 무례한 발언을 했다는 논란이 제기됐다. 당시 김원희는 선우은숙이 이영하 집을 이혼 후에 꾸며줬다는 말에 “전 남편집을 꾸며주는게 가능하냐”고 정가은에게 물었다.

정가은은 “보통사이가 아니고서는”이라고 대답하며 답변을 회피했다. 이후 일각에서는 김원희의 질문이 무례하다는 반응이 이어졌고, 그는 논란 이후 촬영장 사진을 게재하며 정가은 역시 김원희와 소통하는 모습으로 논란을 일단락했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