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산다라박이 매점 음식 먹고 외상 장부에 송민호 이름 적은 이유는

산다라박, 인스타그램에 장난기 가득한 글 전해
“송민호 이름 써놓고옴. 잘먹었다 동생아”

가수 산다라박이 위너 송민호에게 ‘친남매’ 같은 케미를 자랑했다.

이하 산다라박 인스타그램

지난 28일 산다라박은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방송국 출근한 CEO 스타일 싼사장의 한끼 식사”라며 매점에서 찍은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그는 “tmi인데 매점 사장님이 안계셔서 장부에 이름 적어놓고 가라길래…”라며 “송민호 이름 써놓고옴. 잘먹었다 동생아”라고 장난기를 발휘했다.

이어 그는 “아니 나는 당분간 그쪽에 갈일이 없어가지고 어쩔 수 없었음”라고 이유를 덧붙였다.

사진 속 산다라박은 시크한 헤어스타일과 표정으로 지었으며 그레이 슈트와 화이트 셔츠를 매치해

강렬한 카리스마를 뽐냈다.

산다라박은 위너 송민호와 같은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로 현재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출연 중이다.

지라시

작성자 지라시

뉴스는 정보의 전달일 뿐
https://www.jira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