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뽕숭아학당’ 숨겨둔 드럼 실력 뽐낸 이가령 “최애는 정동원”

이가령이 수준급 드럼 솜씨를 보였다.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캡처)

20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는 성훈, 박주미, 이가령, 이민영, 전노민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배우반이 된 이민영은 “배우반도 좋지만, 뽕반에 들어갈 수 있는 방법없냐”며 “멤버들이 너무 좋다”고 말했다. 이에 성훈은 “이렇게 남 이야기를 많이 하는 건 처음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민영은 TOP7 중 누가 최애냐는 질문에 “오늘은 안 왔는데 정동원”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런데 장민호 씨가 정동원 군과 함께 노래했는데 그 후로 마음이 약간 장민호에게 갔다”며 “이찬워도 너무 귀엽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가령은 숨겨왔던 드럼 솜씨를 뽐냈다. 붐은 이가령에 “음악적인 감각이 굉장히 뛰어나다고 한다”라고 물었다. 이가령은 “영탁을 위해서 뽕필 가득한 드럼을 준비했다”며 드럼을 치기 시작했다. 이가령은 영탁의 ‘찐이야’에 맞춰 멋있는 드럼 연주를 보여줬다. 이를 본 김희재는 “되게 멋있다”라며 감탄했다. 드럼 비법에 대해 이가령은 “음악적 감각이 별로 없어서 팔 운동 하듯이 연습을 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붐은 “실력파 밴드 한스밴드 느낌도 났다”라고 말했다.

TV조선 ‘뽕숭아학당’은 매주 수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