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나혼산’ 출연 후 인스타그램에 달린 악플에 박은석이 남긴 글

악플러 “네가 미국에서 좀 산 거 잘난 척하려고 하는 거 정말 같잖고 꼴 보기 싫거든”
해당 악플 고정하고 여유 있는 답글 남겨

배우 박은석이 ‘나혼산’ 출연 후 받은 악플을 고정했다.

23일 박은석 인스타그램에 악플이 달렸다. 악플러는 “2살 때 이민 와서 시민권자 받고 지금까지 미국에서 살면서 UCLA 다니고 있는 대학생으로서 말하는데 네가 미국에서 좀 산 거 잘난 척하려고 하는 거 정말 같잖고 꼴 보기 싫거든”이라며 “되도 안되는 영어나 X불이고. 솔직히 그 정도면 잘하는 것도 아니야”고 말했다.

그는 “미국에서 community college 밖에 못 나온 주제에 그게 얼장이지 뭐가 얼이 아니야”라며 “그리고 영주권 포기한 이유도 다 변명인 거 알거든”이라고 얘기했다.

악플러는 “요즘에 이중국적 못하게 해서 어차피 한국 배우 하려면 영주권 포기해야 하는 상황이면서. 그렇게 돌려 말하면 사람들이 모를까 봐? 헨리한테 깔리는 주제에 나 혼자에 나오고 싶냐?”고 남겼다.

박은석은 해당 악플을 고정하고 “다음 주에도 나온다”며 “더 많은 돌려 이야기 기대해주세요”라며 악플에 가볍게 응했다.

이하 박은석 인스타그램

전날 박은석은 MBC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다. 방송에서 박은석은 연기를 위해 미국 영주권을 포기하고 자진 입대를 했다고 말했다.

박은석은 지난해 SBS ‘펜트하우스’에 출연해 주목을 받았다.

 
MBC ‘나혼자산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