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오 삼광빌라’ 진기주, 엄효섭 경찰에 잡혀가는 모습보고 깜짝

‘오! 삼광빌라!’에서는 진기주가 친아버지 엄효섭이 황신혜 신고로 경찰에 잡혀가는 모습에 놀라고 황신혜가 신고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24일 방송된 KBS2 ‘오! 삼광빌라!-38회’에서는 빛채운(진기주)는 친부 박필홍(엄효섭)이 눈 앞에서 경찰에 잡혀가자 깜짝 놀라고 친모 정원(황신혜)가 신고했다는 것을 알게 됐다.

KBS2 ‘오! 삼광빌라!’방송캡처

지난 방송에서 정후(정보석)은 민재(진경)의 재희(이장우)를 위해 춘석(정재순)을 찾아가고 빛채운(진기주)이 무릎을 끓고 빌게 됐다. 춘석(정재순)은 빛채운에게 너희 아버지 박필홍을 내 눈 앞에서 사라지게 하라고 제안을 했고 빛채운은 거절할 수 없는 제안을 받아들이게 됐다.

춘석은 빛채운에게 순정(전인화)에게 살게 된 이유가 모두 필홍의 악행이라고 전하고 이간질을 했고 그것도 모르는 필홍(엄효섭)은 춘석의 계략에 넘어가서 재희(이장우)를 곤경에 빠트린 것을 후회하며 빛채운을 위해 어떻게 할지 고민을 했다.

오늘 방송에서는 빛채운(진기주)는 친아버지 필홍(엄효섭)이 형사에게 연행되는 모습을 목격하고 누가 필홍을 신고했는지 알게 됐다. 빛채운(진기주)은 춘석(정재순)에게 전화를 해서 “회장님이 박필홍을 경찰서에 신고했냐?”라고 물었고 춘석은 “내가 왜 신고를 하냐?”라고 답했다.

빛채운(진기주)은 춘석에게 “박필홍이 잡혀갔으니 약속을 지켜달라. 재희 씨 한시가 급하다고요”라고 했고 춘석은 “내가 박필홍을 어떻게 믿고 너를 도와주냐?”라고 하며 매몰차게 전화를 끊었다.

또 정원(황신혜)는 박필홍(엄효섭)을 경찰서에 신고한 장본인이었고 앞으로 재희와 빛채운의 앞날이 어떻게 될지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는 토요일, 일요일 밤 7시 55분에 방송된다.

지라시

작성자 지라시

뉴스는 정보의 전달일 뿐
https://www.jiras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