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술 마신 이경규, 딸 이예림과 ‘혼전동거’ 주제로 토론 공개

“결혼 전 동거 필요하다? 아니다?”
혼전동거 주제로 토론 벌인 이경규와 이예림

개그맨 이경규가 결혼을 앞둔 딸이자 배우인 이예림과 ‘혼전동거’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하 사진제공 = ‘카카오TV’ 유튜브

지난 17일 카카오TV 유튜브 채널에는”혼전 동거가 뭐 어때서?????‍♀️” 아빠 이경규 vs 딸 이예림의 불꽃토론 [찐경규] ‘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서 이경규는 ‘찐경규’에 출연한 딸 이예림과 ‘결혼 전 동거 필요하다? 아니다?’를 두고 각자의 생각을 밝혔다. 이경규는 동거를 반대했고 이예림은 결혼 전 동거가 필요하다는 입장이었다.

이경규는 결혼 전 동거가 필요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 “어떤 사람도 3일만 같이 살면 존경하지 않는다고 한다. 그 사람의 단점을 보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예림은 “그 단점을 내가 끌어안고 살아갈 수 있느냐 없느냐를 동거로 판가름해야 한다고 본다”며 자신은 결혼 전 동거를 찬성한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단점을 미리 보여줄 필요가 없다”며 “결혼 후에 보여줘도 된다”고 의견을 굽히지 않았다.

이예림은 “그건 솔직하지 못하다. 평생 모르면 괜찮지만 결국 살면서 알게 된다”며 허용할 수 있는 단점인지 알아봐야 한다고 맞섰다.

그러자 이경규는 “허용할 수 없는 단점일까는 살아봐야 안다”며 딸 주장과 일치하는 발언을 했고 이예림은 “그(러)니까 동거를 필요로 한다”며 회심의 미소를 지었다.

이에 네티즌들은 “우리 아빠가 생각난다”, “경규님 딸 앞에서는 약하시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영상제공 = 유튜브, 카카오TV

한편 이예림은 올 하반기 K리그 축구선수 김영찬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