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온앤오프’ 청하, 코로나 확진 후 지금까지 ‘상담’ 받고 있다

 

이하 tvN ‘온앤오프’

지난 23일 방영된 tvN 의 ‘온앤오프’프로그램에서는 가수 청하가 일상을 공개해 화제이다.

 

그는 방송에서 심리 상담 선생님과 만나 진솔한 이야기들을 나누었다.

 

청하는 ”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연예인 코로나 19 기사가 났었다 .내 스케줄 위해 갔다가 걸린 것이다. 모든 것이 내 탓 같았다. 내가 공인이라, 기사가 나서 주변 사람들까지 힘들게 한 것 만 같다. ” 라고 언급했다.

 

이어 ” 걱정을 많이 했는데 , 다행히 제 주변은 저로 끝났다. 사실 연예계 전체가 저로 끝나길 바랐엇다. 너무 많이 연결되어 있었기에, 혼자 걱정을 엄청 했다. ” 라고도 밝혔다.

 

이어 ” 약 복용도 있었지만, 저를 들여다보기위해 1년 넘게 심리 상담을 받아 오고 있다. ” 라고 밝혔다.

 

한편 청하는 스케줄로 인해 이탈리아를 방문했다 스태프로 인해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었다.

 

네이버TV, tvN ‘온앤오프’

이지일보

작성자 이지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