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 ,

BJ 겸 유튜버 덕자, 갑자기 채널에 이런 영상 올라왔다 (+영상)

귀여운 외모와 독특한 화법으로 사랑받는 덕자
편집자 “덕자님에게 시간 필요해”

BJ 겸 유튜버 덕자의 심리 및 건강 상태가 별로 좋지 않다는 영상이 올라와 팬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

지난달 28일 유튜브 채널 ‘덕자전성시대’에는 ‘안녕하세요 덕자님 편집자입니다’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카메라 앞에 선 덕자는 “제가 뭔가 속이 자꾸 체하고 이래가지고 내과를 가봤는데”라며 “약을 먹어도 괜찮아지는 느낌이 없었다. 막 심장이 아파가지고 나는 또 ‘심장학과를 가야 되나’ 이 생각도 했었다”라고 토로했다.

 이하 유튜브 ‘덕자전성시대’

그는 “정신과를 갔었는데 강박 불안. 그런 거란다. 불안하면 그렇게 되는 거 같은데 공황장애 같은 건 아닌 거 같고 운전을 하면 갑자기 사고가 날 거 같고 차가 나를 덮칠 거만 같고 내가 폭주할 거 같고”라고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이어 “어젯밤에는 발작은 아니고 죽을 뻔했다. 스트레스가 엄청 많은데 그걸 풀 때가 없어서 이러는 거라더라”라고 심각했던 상황을 고백했다.

이와 함께 덕자는 “번아웃이 왔는지 부담이 됐다. 잠수 타고 싶은 마음. 바로 그거다. 욕심쟁인가 보다. 지금이 너무 좋은데 시간이 지날수록 오늘을 잊게 될까 봐 너무 떨린다”며 “이제 점점 나는 조금씩 작아질 거고 하루하루가 저한테 너무 소중하고 행복하다. 하루하루가 아깝다. 너무 즐겁고 행복해서 불안한 거 같다”라고 말했다.

영상 후반부 편집자는 “최근까지 약물치료로 방송을 이어오던 덕자님은 현재 상태가 많이 안 좋아져 심리치료를 받으며 방송을 쉬고 계신다”라고 밝혔다.

편집자는 “불안정한 상태지만 방송을 하려는 덕자님 본인 의지가 강해 적극적으로 치료를 받으며 방송을 같이 해왔었는데, 아무래도 덕자님에게 시간이 좀 더 필요할 것 같다. 덕자님의 건강한 모습을 한 영상으로 다시 찾아뵙도록 하겠다”라며 마무리했다.

유튜브, 덕자전성시대

김유표 기자

daishidance@wikitree.co.kr


위키트리

작성자 위키트리